신명기 강해(3) – 하나님의 성민